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이글루스 | 로그인  


태그 : 1904

1904년 - 러일전쟁이 터지다


 

제가 바라는 것은 한국이 수퍼 파워가 되어 다른 나라들을 복속
시키는 것이 아니라, 동북아가 평화롭게 서로를 이해하며 잘 지
내는 건데요 - 그게 더 어려운 일일까요?
                             .




한국사람으로선 받아들이기 쉽지않은 일일텐데, 일본에선 요즘
러일전쟁을 나쁘게 보지 않는 것 같습니다. 당시에는 더 했겠지
요. 일본의 승리를 기뻐한건 일본군국주의자들만이 아니었습니
다.
<나는 고양이다>에서는 동해 해전의 승리를 기리는 나쓰메
소세끼
의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이제 백인이 황인을 우습게보
지 못할 것'이라며 손문은 통쾌해했다나요.심지어 <시일야방성
대곡>으로 유명한 조선의 지식인 장지연마저 일본의 승리를 기
뻐하였습니다. 전쟁의 명분에 솔깃한 것이겠지요.                 .



장지연에 대한 글은 :  http://2kim.idomin.com/156


*


그러나 바로 그 명분이 얼마나 많은 희생을 요구했던 것일까요?


일본에서는 인정하기 즐겁지 않겠지만 말입니다. (1)1904년 뤼순
전투에서 노기 마레스께돌격을 명령합니다.  러시아군은 기관
으로 응수합니다.  5만7천명의 일본청년이 죽거나 다쳤습니다.
윗사람이 관성처럼 내린 명령에, 아랫사람 수만명 수십만명이 죽
거나 다치는 비극. 1차대전 솜전투의 비극은 이미 '러일전쟁'에서
예고되었던 것입니다.
  (2) 이 전후로 노기의 두 아들도 전사하였
습니다.(3) 전쟁이 끝나고 몇년이 지난 후 노기도 부인과 함께 동
반자살합니다.  (4) 그러나 무엇보다도 큰 희생은 조선 사람의 희
생일 겁니다.  1905년부터 조선은 주권을 잃게 되니까요.          .


노기가 천황을 따라 죽은후에,일본에서는 군신으로 모셨다고 합니다.
일본에서만 모신 것이 아니라 조선땅 한복판에까지 그 신사를 세워놨
다고 합니다.                    -  남산에 있던 '노기신사'에 대한 글은 :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0235950



과연 이런 희생이 얻은 결과는 무엇일까요? 중일전쟁과 태평양
전쟁, 한국전쟁으로 이어지는 20세기 동북아시아의 무시무시한
역사를 생각해봅니다. 평화를 위한 전쟁이라는 말은, 과연 실현
가능한 것일까요?                                                           .




창비주간논평에 보낸 만화 :
1904년 :
http://weekly.changbi.com/blog_post_280.aspx
1905년 : http://weekly.changbi.com/blog_post_283.aspx

 

by 김태 | 2008/08/31 15:31 | 연대기 | 트랙백 | 핑백(1) | 덧글(6)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