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이글루스 | 로그인  


2010년 초, 책 나오는 일정입니다. (빵굽는 시간표 같군요 6^^;)


이전 글, < 십자군 3권 시행착오 (3) >에 대한 답글에서
호세무링요님께서 "내년 출간계획이 어떻게 되는지" 궁금해하셔서,
저도 궁금해졌습니다. 여기 간단히 정리해보려고 합니다.

독자님의 입장에서, 일정이 뭐 이러냐, 라며 꾸지람하실까 두렵습니다만,
매도 먼저 맞는 것이 낫고, 자수하여 광명찾자는 말도 있고, 그래서
이런 상황입니다, 라고 먼저 알려드리려고 합니다.

바로 십자군3권부터 나옵니다...라고 하면 좋겠지만 T_T

우선 연초에는, 고대 중국에 관한 책을 냅니다.
아시다시피 저는 십자군 작업을 하기 전,
장정일 선생님의 <삼국지>에 일러스트를 그려 데뷔를 했습니다.

그때 한나라에 관한 자료를 모으다보니 큰 책장으로 하나가 넘었습니다.
또 그전부터 읽고 있던 <한서열전>이 꽤 재미있어서, 작업을 구상했습니다.
말하자면, 구상은 십자군보다 먼저 이루어진 책이지요.
그러나 십자군 작업을 하느라 시간이 지나고(중간에 이런저런 일로 늦어졌지만요)
또 대학원에 진학하면서, 세월아 네월아가 됐습니다. 더는 미룰 수 없어서 책을 냅니다.

스타일을 완전히 다르게 해보려고 합니다. 별도의 글을 써볼게요.


그리고 십자군인데요,



십자군 1,2권 개정판과 3권을 냅니다. 진행해놓은 작업도 제법 있고요.
십자군에 관해, 공개하긴 어렵지만, 이래저래 복잡한 사연이 많았습니다.
개정판에 자료로 쓰려고 유럽에서 도판을 몇 박스 구해왔습니다.

그림에 아쉬운 부분도 많았는데 - 그 부분도 손 좀 보고 싶습니다.



십자군과 중국 고대사, 이 두 작업이 앞으로 2-3년 정도
제 만화가로서의 삶에 두 기둥이 될 것 같습니다.

진왕 정입니다. 훗날의 진시황입니다. 늘어뜨린 줄이 일곱가닥인 것은 아직
황제가 되기 전이라 그렇습니다. 황제가 되면 열두줄 면류관을 쓰게 됩니다.


2009년 상반기에 책이 4-5권 나왔던 걸 생각하면, 불가능한 일정은 아닙니다.
이전부터 작업해놓은 것도 많이 있고 그러니까요.
다만 자기관리를 잘 해야겠지요(그게 쉽지 않아서요, 흑흑).

르네상스미술이야기와 20세기 연대기 등,
작업해놓은 것을 묶어 책을 만들 일들도 내년에 많습니다.
아프지 않도록 컨디션 조절을 해야겠네요.
(당장 오늘아침부터 덜컥 장염이 되긴 했습니다만. 흑흑.)



by 김태 | 2009/11/19 11:46 | 십자군 | 트랙백 | 핑백(1) | 덧글(31)

트랙백 주소 : http://kimtae.egloos.com/tb/2756282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Linked at 흰짱구의 독서일기 : 이탈리아.. at 2009/11/19 19:24

... 올리신 책나올 일정입니다. 아, 이 책의 후속은 정확한 일정에는 없네요 ㅠ.ㅠ 2010년 초, 책 나오는 일정입니다. (빵굽는 시간표 같군요 6^^;) 그림을 누르면 커집니다 고종희씨의 책에서도 피렌체는 아주 비중있게 다뤄 ... more

Commented by 解明 at 2009/11/19 11:52
'드디어!'라고 외치기에는 아직 시기상조인가요? ^^;
Commented by 김태 at 2009/11/19 13:30
조금만 기다려주세요.^^ 내년 상반기에 나올 수 있도록
애쓰고 있습니다.
Commented by 天照帝 at 2009/11/19 12:01
헛, 십자군 개정판!
Commented by 김태 at 2009/11/19 13:31
그런데 개정의 폭은 현실적인 문제가 있어서, 논의를 해봐야할 것 같습니다.
전면개정이 될지, 아니면 조금만 개정하게 될지, 관계자 분들과
협의를 해야 합니다.
Commented by 염맨 at 2009/11/19 12:56
십자군 개정판은, 이미 1, 2권을 가진 독자들에게도 사라고 권하고 싶으실 정도로 만들어서 내시는 겁니까?
Commented by 김태 at 2009/11/19 13:32
그렇게 하고 싶기는 하지만, 현실적으로 가능할지 모르겠네요.^^
책 나올때쯤해서, 얼마나 개정을 하게될지, 또 한권을 장만하시는 게
좋을지 아닐지, 이곳에 솔직히 올려놓겠습니다.
Commented by 염맨 at 2009/11/19 18:11
아, 넵. 기대합죠
Commented by 自重自愛 at 2009/11/19 16:10
왕이 7줄인가요?
Commented by 天照帝 at 2009/11/20 02:11
경대부가 5줄, 제후가 7줄, 왕이나 황태자가 9줄이고 그 왕 위에 있는 황제가 12줄입니다.
저때는 주왕실 천자가 9줄일테니 그 밑에 있는 제후 신분(어디까지나 명목상)인 진왕은 7줄이겠죠.
Commented by 김태 at 2009/11/20 09:16
진나라한나라때의 규정에는 이렇게만 되어 있습니다 : "황제, 12줄, 하얀옥구슬, 삼공제후, 7줄, 푸른옥구슬, 경대부, 5줄, 검은옥구슬." <진한문화사대사전>과 <중국역대복식예술>에서 찾아 대조해보았는데요, 거기엔 왕과 황태자의 규정은 별도로 없었습니다. 일반적으로 왕과 황태자가 9줄이라고도 되어 있는데, 이건 제 추측일 뿐입니다만, 아마 후대에 생긴 규정이 아닐까 합니다. 주왕실 때는 물론 황제가 없었고, 진나라 제국 때는 황제는 있었지만 왕과 황태자가 없었습니다. (9줄 관련해서는 사실 저도 잘 몰랐습니다. 천조제님, 감사합니다.^^)
Commented by 나디르Khan★ at 2009/11/19 16:44
이거 홍삼 한박스라도 부쳐드리고 싶군요 ㅎㅎㅎ
Commented by 김태 at 2009/11/20 08:47
말씀만이라도 감사합니다.
Commented by 흰짱구 at 2009/11/19 19:28
ㅎㅎㅎ 출간되는 책들 기다리는 1인으로서 저도 링겔이라도 ^^
Commented by 김태 at 2009/11/20 08:47
링겔을 맞으러 가는 것도 괜찮겠군요. 좋은 아이디어 감사합니다.^^
Commented by 나아가는자 at 2009/11/19 20:33
오오 기대가 큽니다.^^
Commented by 김태 at 2009/11/20 08:48
감사합니다.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습니다.
Commented by leopord at 2009/11/19 21:35
헉... 작품이 나오기 이전에 작가가 있는 것 아니겠습니까? 아이도 엄마가 있어야 나오는 법이니... 건강 조심하세요! :D
Commented by 김태 at 2009/11/20 08:49
건강관리도 작업자의 필수요소인데, 제가 아직 그걸 잘 못하고 있습니다. 그런 점에서는 작업자로서 부끄럽습니다. 신경써주셔서 감사합니다.^^
Commented at 2009/11/19 22:53
비공개 덧글입니다.
Commented by 김태 at 2009/11/20 08:50
사실 그때는 출국을 준비하던 때라서 더 그랬던 것 같습니다. 죄송합니다. 이번 연말까지는 바짝 정신없을 것 같네요.^^
Commented by 고어핀드 at 2009/11/19 23:21
기대가 큽니다. 구판을 가지고 있습니다만 개정판 나오면 낼름 구입할께요. 무엇보다도, 어서 회복하시길 빕니다 :)
Commented by 김태 at 2009/11/20 08:52
개정판이 구판과 얼마나 달라질지는, 실무 챙기시는 분들과 일정을 논의해봐야 합니다. 달라질 부분이 확정되면 이곳에 <알림>을 쓰겠습니다. 내용 확인하시고 구입하세요.^^ 감사합니다.
Commented at 2009/11/20 17:46
비공개 덧글입니다.
Commented by 김태 at 2009/11/20 22:52
좋은 부분을 지적해주셨습니다. 그러나 표지와 판형은 출판사 고유 권한이라, 작가는 협의는 할 수 있을지언정, 의견을 고집할 수만은 없는 부분이 있습니다. 최선은 다해보겠습니다. 출판사측에 지금 해주신 말씀을 알리겠습니다.
Commented by LackSuiVan at 2009/11/20 20:39
십자군 3권이 나온다는 소식에 매우 기쁘지만 되도록이면 빨리 나왔으면 합니다. 장염치료에 힘쓰시고 건필하세요.
Commented by 김태 at 2009/11/20 22:27
감사합니다. 장염은 좀 쉬면 낫겠지요.^^
Commented by asianote at 2009/11/25 11:03
책을 사서 사인을 받는 일만 남았군요. 클클클.
Commented by 김태 at 2009/11/28 15:45
아, 감사합니다.^^ 그 날이 빨리 올 수 있도록 더 노력하겠습니다.
Commented by 다복솔군 at 2009/12/04 19:45
드디어 나왔군요!!!
(2권엔 제노비아가 추가되는 건지 궁금하네요... 근데 그럼 1,2권 산 내돈은 어쩌나...)
Commented by 김태 at 2009/12/04 20:17
앗 일정이 나온 것이지, 책이 나온 것은 아닙니다. 죄송합니다.
제노비아를 넣는 문제로 계속 고민인데요, 이번에 넣어볼까요...? 6^^;;
개정판이 나오더라도, 이전 권을 구입하신 독자님께서 섭섭하신 일은 없도록 노력하겠습니다.
Commented by 다복솔군 at 2009/12/04 21:56
나오는 군요의 오타였습니다 덜덜덜.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