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이글루스 | 로그인  


2주만에 한국뉴스를 보니 똑같군요



똑같네요. 정도만 더 심해지네요. 명박이가 입은 내상도 더 심해져 복구가
불가능하겠네요. 그 부역자들도 마찬가지고. (명박 정권이 끝난 다음에 그
부역자들의 공민권을 누가 인정해주겠어요? 시민적 삶은 이미 사망선고를
받은 거죠. 쯧쯧..반짝 떠보려다가 완전히 골로 가는 듣보들 많군요.) 사실
명박과 그 부역자들의 지옥행은 제가 관심 가질 주제는 아니고요, 뭐 사필
귀정이 되겠지요. 다만 걱정되는 건, 한국 사회도 나날이 내상이 심해지고
있는데, 그게 어떻게 될지 모르겠네요. 명박정권이 끝나고 나도 그게 치유
되지않을지도 모르죠. 시민들의 정치혐오라는 어두운 그늘에 숨어 한줌의
모리배들이 사회를 말아먹고, 그 와중에 사회적 갈등은 풀리지 않아, 만인
의 만인에 대한 테러와 일상적인 치안부재가 생활이 될지도 모르죠...하필
이면 명박이처럼 하찮은 인간 때문에. 아무튼 그렇게 되기 전에 명박과 부
역자들이 빨리 밥숟갈을 놨으면 하는 바람은, 저만의 것은 아닐 겁니다....


아이고, 넋두리가 길었습니다. 오랜만에 뉴스를 보다가 상황을 깔~끔하게
정리해주는 댓글이 있어서, 캡처했어요. 여기까지와서 이짓을 하고있다니
속상하지만, 이분의 정리센스가 워낙 좋아서 그럭저럭 만족입니다.        .


뭐 금방 지나가겠죠. 문정현 신부님 인터뷰가 오마이뉴스에 실려서 읽었는
데, 마음에 와닿는 부분이 있어서, 그것도 캡처했습니다. 기사 제목부터 좋
네요. "유신 때도 우리가 못 이길 줄 알았어. 그런데 때가 되니까 그날이 오
더라고." 원문은 이곳을 클릭                                                            .


--------------------------


이곳에 슬슬 적응이 됩니다. 뭐 얼마 안 있으면 서울에 돌아가겠지만요. 여기 소식도 종종 올릴게요.



by 김태 | 2009/07/21 05:44 | 글그림 | 트랙백(1) | 덧글(4)

트랙백 주소 : http://kimtae.egloos.com/tb/2443022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세상을 보는 검은 눈,.. at 2009/07/22 18:02

제목 : 막장확정 : 한나라당의 미디어법 강행 통과
오늘은 어떤 이에게는 악몽이고, 어떤 이에게는 환상과도 같은 날이다. 또한 어떤 이들에게는 앞으로의 날들을 화창하게 만들 계기가 될 수도 있고, 다른 이들에게는 지금의 나락을 발판삼아 단단한 대지를 만드려는 열정의 수단으로 삼겨질 수도 있다. 나에게는, 이번 미디어법 (+ 금산분리 완화 법안) 통과가 전부터 예상되던 일이었다. 사람이 왜 이렇게 비관적이냐고 반문할 수 있겠지만, 한나라당이 과반수를 점유하고 있고 (거기에다가 '2중대' 자유선진당......more

Commented by LVP at 2009/07/21 13:01
2주후에는 충전하신 에나쥐를 다 방전?? (!!!)

여긴 방어전이 치열하게 전개되고 있지만, 적군 쪽의 지휘관은 빡그네가 배신을 때려 자중지랄이 일어난 상태입니다. 휴가 끝날때까지는 어느정도 안심해도 될 듯..(!!??)
Commented by leopord at 2009/07/21 18:52
링크하신 경로로는 엉뚱한 곳으로 들어가게 되네요; 오마이뉴스에 들어가서 기사를 읽었습니다. 아닌 게 아니라 문정현 신부님 많이 늙으셨는데... 제가 다 죄송해지네요. 용산은 여전히 많은 사람들에게 상처가 되고 짐이 되나 봅니다.
Commented by 디오니 at 2009/07/21 19:45
뉴스보기가 두려워요. 용산 희생자 가족들은 거리에서 몽둥이에 얻어맞고 쌍용차 노동자들은 결국 쫓겨나고 미디어법은 날치기로 통과되는 꼴을 볼까봐. 참 엄혹한 시절이에요.

아, '어린왕자의 귀환' 재미있게 잘 봤습니다. 그리고 아주 예전에 김태님 만화를 '그날에서 책읽기'
에서 본 적이 있구나, 하고 그제야 깨달았습니다. ^^
Commented by Drizite at 2009/07/22 10:45
걍 눈감고 귀막고 입닫고 지내는게 속편하겠어요 ㅜㅜ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