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이글루스 | 로그인  


이명박 경제대통령? 것 참! - 리먼 인수설에 대한 네티즌반응들




역시 경제는 한나라! 이명박은 경제 대통령! 망했네요 ㅠ.ㅠ

커트 보네거트 말중에
아무리 끔찍한 상황이 닥쳐도 인간은
웃을수 있다 - 웃는건 살아있다는 증거
라고 한 좋은 말이 있
으니 심난하지만 잠시 웃어봅시다. 제가 뭔가 덧붙이기보다,
네티즌 댓글을 봅시다.- 술이부작 ( 述而不作 ) 하겠습니다
.



리먼 인수할뻔했던
이야기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넷心입니다.
연초부터 산업은행이 리먼 인수할지 모른다는 이야기가 솔솔
나오던 차에 MB가 낙하산으로 산업은행장을 심었고, 인수설
이 술술 냄새를 풍기고 있던 차에 리먼이 부도를 맞았습니다.


 
MB의 속내는 무엇이었을까요? 이렇게 추정하는 네티즌도 있네요.
MB는 원래 한국을 망하게 하려고 작정하고 있었다는 겁니다 ! 음,
 다행히 아직은 완전히 망하지 않았습니다만. 그럴싸해서 슬프네요.

*

이 와중에 환율은 엄청나게 오르는군요.
지금껏 쏟아부은 돈, 다 어디로 간 거죠?


산유국의 로망을 이루겠다면서 코스피 바닥
 을 열심히 굴착하더라
는 소식도 들려옵니다.



주가 3000 간다더니 환율이 3000 갈 판!! 그럼 코스피가
747로 가는 거냐고 묻는 네티즌들도 많지요. 이 역시 그
럴싸해서 머릿속이 아슷흐랄해집니다만.             
     .

*

리먼 인수이야기에 역시 X선일보는 빠지지않네요. 과연 추잡하군요.

글씨가 잘 안보일까봐 :   
그렇다. <조선일보>말처럼 일본이나 중국도 하지
못한 일을 하다가 산업은행은 그만 파산할 뻔 했다...눈이 있어도 앞을 내다
보지 못하니 그야말로 장님이 따로 없다. 아마도 김기훈 경제부 차장대우는
내일 출근하는 길이 아득하게 느껴질 것이다.
                                       .

장애인 비하하는 발언으로 비치지 않기를 바랍니다.아무튼
 김기훈 기자라는 양반의 활약상이 궁금하시면 - 아래 클릭.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0979764&PAGE_CD=N0000&BLCK_NO=3&CMPT_CD=M0006&NEW_GB=#none


*


참고로 우연히 인터넷 다니다가 강만수 저 화상의 지난
날을 더 알게 됐습니다. IMF 주역이요 소망교회 황건당
이라는 건 잘 알려져 있던 사실이지만,  덧붙여 이런 것
도 있네요. 한국에 부가세를 처음 도입한 실무자였다고.

http://www.taxtimes.co.kr/hous01.htm?r_id=103655

그래서 종부세 상속세 양도세를 줄이고 그 빈 자리를 부가세
땜질하려는 심산이셨어요? 그래서 노가다 십장 담배 값에 붙은
세금으로 강남지주들 호주머니 지켜주실라고요?   장하십니다!


차라리 모든 세금을 부가세로 하지 그래요? 그래서 못사
는 사람 호주머니 죄~다 털어다 부자들한테 몰아주세요.
백백교 백련교의 소망교당장로님도 행복에 겨워 스마일!

그러나 정작 시민들은 웃을 수만은 없는 현실입니다.


by 김태 | 2008/09/16 19:35 | 글그림 | 트랙백 | 덧글(6)

트랙백 주소 : http://kimtae.egloos.com/tb/2027649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LackSuiVan at 2008/09/16 19:45
얍! 삽질은 내 전문이지!
Commented by 解明 at 2008/09/16 20:02
어, 제 글이 올라와 있네요. 제가 바로 그 네티즌입니다. =_=
물론 글을 쓰다보면 비유를 넣기 마련이어서 그랬지만, 결코 장애인을 비하하는 의도는 아니니 '오해'하지 말아주세요. 요즘 읽고 있는 김중배 씨의 글 가운데 이런 구절이 있어서 인용해 봅니다.

'그 원리의 배반으로 말미암아, 소설을 모독하는 비유의 허물을 저지르게 된다. 어떤 대학 교수의 충격적인 발언처럼, 창녀에 비유하면 창녀를 모독하게 되고, 하이에나에 비유하면 하이에나를 모독하게 되는 '구제불능'의 숭렁에 빠져들 수밖에 없다.'
Commented by 김태 at 2008/09/16 20:42
LackSuiVan님 / 제가 보기에도 딱 그렇습니다. T_T
解明 님 / 앗! 그랬군요. 좋은 글 써주셔서 감사합니다.^^ 인상깊게 잘읽었어요. 제가 '오해'하고
있는 것은 물론 아니고요. 저야 글이 좋아서 캡처하고 여기 인용까지 한 것이지요. 다만 저도 전
에 시사in에서 읽었던 이 글이 생각나서 그랬던 것입니다 : "며칠 전 독자 한 분이 편집국에 전화
를 걸어 항의했다. 지난호 시사신조어 제목 ‘특종 외면하는 조중동의 애꾸 저널리즘’에 대해서였
다. <시사IN>마저도 장애인의 인권을 짓밟느냐는 질책이셨다. ..." 제가 좋아하는 문정우 편집장
님의 글입니다. 원문은 다음 링크를...^^
http://www.sisain.co.kr/news/articleView.html?idxno=1453
Commented by 은하 at 2008/09/17 00:01
정말 지옥행 급행열차를 탈 뻔 했던 아찔한 순간이었습니다.
...허나 국민연금 리먼에 투자한 거 다 날아갔다는 사실에 뒷목 ㅠㅡ(이건 예전 정권부터 문제이긴 하지만요 ㅠㅠ)
Commented by 간달프 at 2008/10/12 03:29
쓰러지신건 아니시지요? 아니면 바사리 만화책 ver. 로 바쁘시다거나......또 한동안 안뵈이시길래 걱정되서 한곡조(?) 남겨 봅니다;ㅅ; 돌아오셈;ㅅ;
Commented by 김태 at 2008/10/13 12:51
아. 오랜만입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